NPOV

이동: 둘러보기, 검색

NPOV는 중립적 관점(Neutral Point of View)의 영어 약어이며, 위키위키에서 채택할 수 있는 대원칙 중 하나이다. 위키백과가 신주단지 모시듯 하는 그것. 그러나 정작 위백도 100% NPOV는 아니라 카더라.

중립과 NPOV[편집]

헷갈리기 쉽지만, 중립이란 그 어떤 편에도 들지 않는 것을 말하며, 객관이나 중도와는 다르다. 객관은 쉽게 말해 '옳은 것'을 말하며, 중도는 양 극단의 주장의 중간 지점을 말한다. 예를 들어, '1+1=2'라고 말하는 것은 객관적이지만, 중립 따위는 내다버린 것이다. 또 '인간은 원숭이로부터 진화했다.'라는 사실과 '인간은 신이 설계했다.' 두 주장 사이에서 전자를 택하는 것은 객관, 둘 다 가능하다는 입장은 중도이며, 두 주장이 있다고만 하는 것은 중립에 가깝다. 그렇다고 세 입장이 완전히 반대 입장에 선 것은 아니다. 예를 들어 '1+1=3'은 객관도 중립도 아닌 물 말아 먹은 주장이다.

당연히 완전한 중립은 개소리. 진화론창조설이 있다는 것 자체도 결국 두 주장이 있다는 편에 섰다고 해석이 가능하기 때문에 완전한 중립은 아니다. 이상해 보일 수도 있지만, 사실이다. 이 때문에 역설적으로 중립적이라는 근거만 있으면 중립이라 개나 소나 떠들 수 있다. 예를 들어 과학 쪽에서는 객관이 곧 중립이요, 감히 넘볼 수 없는 신성한 원칙이다.

위키위키와 NPOV[편집]

NPOV를 지키는 위키위키는 필자 어필 및 존칭과 경칭 및 존댓말, 그리고 멸칭과 반말 등을 금지한다. 필자 어필은 필자의 입장에서 서술되었다고 말해주기 때문에 중립이 종범되며, 상대방을 높여주는 존칭이나 존댓말, 낮춰버리는 멸칭 등도 상대방에 대한 주관적인 감정이 들어가기 때문에 중립이 종범된다 카더라.

이런 NPOV를 비교적 잘 지키는 위키로 위키백과를 꼽을 수 있다. 심지어 완전한 중립성을 지킨다고 안중근 의사를 암살자 분류에 넣었다가 논란을 빚은 적까지도 있다. (현재는 저격수 분류에 넣어두고 있다.) 물론 앞서 말했듯 완전한 중립은 안드로메다에 있기 때문에 정보를 수용할 수 있는 범위에서 중립성을 최대한 지키기 위해 노력할 뿐이다. 그러나 관리가 안 되는 문서는 그냥 개판인 것이 실상.

사실 위키도 인간 개인이 작성하는 특성 상 편향이 없을 수가 없다.특히, 위키 내에서 한소리 했다가 이유없이 차단먹는 경우는 NPOV라고 없는 것이 아니라 NPOV니까 더 심하다. 애초에 위키 내에서 주도권을 잡은 좆목종자가 있으면 그 좆목종자들 기호대로 돌아가는게 사이트니까. 청위병이 대표적인 예다.

NPOV는 모든 위키위키에서 준수해야될 대원칙이라는 헛소문이 퍼져있다. 그럴듯 하지만 개소리. 리그베다 위키는 겉으로는 NPOV를 표방하고 있지만, 사실은 중립 따위는 진즉에 처말아먹은 대형 위키인데도 불구하고 잘 돌아갔었다. 후신인 나무위키는 NPOV를 폐기하고 토론 만능주의를 새로 도입했다. 구스위키디시위키는 아예 모든 관점을 등록하는 것을 권장한다. 일베저장소에서 떨어져 나온 위키저장소일베충들이 중립을 맛있게 먹고 있다. '로마에 가면 로마 법을 따르라.'는 속담 대로만 활동하자.

중립이라는 관점이 귀에 걸면 귀걸이고 코에 걸면 코걸이다. 실제로 위키백과도 논란이 있긴 하지만 위키백과 외에 NPOV를 잘 지키는 위키는 보기 힘들다. 그냥 위키백과에서 만들어진, 위키백과를 위한, 위키백과의 관점이라 생각해도 무방.

NPOV 지향 씹선비 위키[편집]


  1. 애매하다.리브레 위키가 NPOV라고 생각하는 사람들도 있지만 정작 리브레 위키 운영진 측은 그다지 NPOV를 추구하지는 않는다고 했다.그리고 나무위키와는 다르게 리그베다 위키의 뒤를 잇는 게 아닌 단지 처음부터 새로 시작하고자 하는 목적으로 개설되었다.양녕대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