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서스 메네실

이동: 둘러보기, 검색
기억하거라, 나의 시대가 끝나는 그날 너는 왕이 되리니... - 故 테레나스 메네실

소개[편집]

아서스 메네실(Arthas Menethil)은 워크래프트 시리즈의 등장인물이다. 소속은 휴먼언데드. 로데론의 왕세자였고 언데드의 왕으로 테레나스 메네실의 장남이자 칼리아 메네실의 남동생이자 제이나 프라우드무어의 과거 애인이다.

워크래프트에서 가장 최고의 먼치킨 캐릭터로 명성이 높다. 또한 워크래프트 세계관에서 뭐든지 다 하면 다 되는 캐릭터이자 워크래프트 세계관에서 가장 욕을 존나 많이 쳐먹는 캐릭터로, 스타크래프트사라 케리건과 맞먹을 정도로 이 자의 일대기의 개좆씹같음은 블리자드 최상위에 든다.

생애[편집]

정의로웠던 왕세자 시절[편집]

아서스는 본래 휴먼의 로데론 왕국의 왕자로 태어났다. 장남이기는 했지만 누나인 칼리아 메네실이 있어서 사실상 막내였다. 그런데 이 새끼는 장남이라는 이유 하나만으로 처음부터 차기 왕이 될 준비를 해야 했으며 때문에 당시 로데론의 왕이자 지 아버지인 테레나스 메네실에게 엄격한 교육을 받았다. 그 덕분에 '국가'와 '백성'을 위해 몸소 두 발로 뛰는 그야말로 왕국에서 존경받는 왕자로 거듭났다.

비록 충동적이고 독선적이긴 했지만, 백성들을 위해 이리 뛰고 저리 뛰며 고생하는 모습을 보인다. 서리한을 취하면서도 백성들을 지키기 위해서는 무엇이든 하겠다는 말을 지껄였으며, 차후에 설명할 스트라솔름 대학살도 결국 로데론의 다른 국민들에게 역병이 퍼지지 않도록 한 나름의 전략이었다.

달라란의 여자 마법사인 제이나 프라우드무어와 어려서부터 알게 되었으며 동시에 하이 엘프의 왕세자였던 캘타스 선스트라이더와 삼각관계를 이루었다. 하지만 제이나의 마음은 오로지 아서스에게만 있었고 때문에 아서스와 제이나는 서로 사랑하는 사이가 되어 약혼까지 하고 섹스를 했다. 그런데 왕세자 신분인 아서스는 존나게 바빴으며 제이나 역시 차기 대마법사가 될 상황이라 역시 존나게 바빴다. 게다가 결혼도 안 하고 약혼만 한 상태에서 제이나가 자신의 아기를 낳게 된다면 아서스는 국민들로부터 제이나를 존나 강간해서 임신시켰다는 사실을 알게 되어 결국 왕세자 자리에서 쫓겨나고 국민들로부터 개망신을 당할까봐 두려워 제이나에게 헤어지자고 말하고 결국 아서스와 제이나는 결혼하지 못했다.[1]

그리고 로데론의 동맹국인 스톰윈드의 왕세자인 바리안 린과는 1차 대전쟁 때부터 인연이 있었으며 훗날 바리안 린은 스톰윈드의 왕이 된다. 또 드워프의 왕의 남동생인 무라딘 브론즈비어드의 밑에서 무술을 배우며 서로 친분을 쌓았다. 아서스는 자신이 왕세자였음에도 불구하고 무라딘이 자신보다 나이가 많고 경험도 많아 스스로 그를 형님이라고 불렀을 정도로 둘은 서로 의형제를 맺기까지 했다.

화룡점정으로 아서스는 백성들을 지키기 위해 당시 은빛 성기사단에 들어갔고 우서의 밑에서 성기사 훈련을 받으며 점점 무용과 지용을 겸비한 만능주의자가 된다.[2] 이렇게 아서스는 훌륭한 왕세자에 훌륭한 성기사가 되고 또 훌륭한 왕이 될 수 있었을 것 같았다. 하지만...

언데드와의 전투[편집]

느닷없이 로데론 북쪽에서부터 언데드의 침공이 시작되었고 언데드는 역병을 마구 퍼뜨리기 시작하였다. 이 소식을 들은 테레나스 메네실은 아서스를 로데론 북쪽으로 보내어 제이나와 동행시키며 역병조사를 하라는 어명을 내렸다.

역병의 근원을 안 아서스는 빨리 이 역병을 막아 내야한다고 판단을 하였고 안돌할에서 곡식에 역병이 있다는 사실까지 알아냈지만 이미 한발 늦은 뒤였다. 켈투자드가 이미 역병을 퍼뜨린 뒤라 때마침 아서스가 이를 알아채고 켈투자드에게 존나 욕을 내뱉으며 니놈 새끼를 꼭 죽여버려야겠다고 승질을 존나게 부렸는데, 켈투자드는 되려 태연하게 "Fuck you!"를 날리며 난 니놈 새끼가 죽여도 다시 부활할 것이라는 말을 해 아서스의 승질을 더 돋궜다.

결국 아서스는 켈투자드를 죽이는데 성공했다. 하지만 켈투자드는 부활할 낌새를 보이기 시작하였는데...

스트라솔름 대학살[편집]

이 곡식들이 스트라솔름으로 보급이 됐다는 사실을 안 아서스는 스트라솔름으로 먼저 달려갔지만 이미 늦은 뒤였다.

우서와 제이나가 뒤를이어 도착하자 상황 설명을 했고 이 도시 전체를 불태워야한다는 판단을 내린다.

우서와 제이나는 경악을 했고 우서가 말리자 닥치시오 우서!를 시전해 우서의 직위를 박탈 시켜버린다.

결국에는 도시 전체를 불태웠으며 말가니스의 존재를 알아낸 아서스는 노스렌드로 원정을 떠나고 만다.

이와중에 3일이 지난후 스트라솔름에서 우서와 제이나는 이끔찍한 상황을 아서스가 했다고 믿지를 못했고

우서는 팔라딘 부대를 파견해 아서스를 뒤쫒기로 결심을 하고

뜬금없이 나타난 예언자의 말을 들은 제이나는 칼림도어로 원정을 떠나게 된다.

노스렌드로[편집]

노스렌드로 온 아서스는 거기서 여차저차 하다 무라딘 브론즈비어드를 만나게 되고

무라딘에게 서리한(프로스트 모운)에 대한 이야기를 듣게 된다.

아서스는 무라딘과 같이 서리한을 찾기 시작하고

서리한이 있는 동굴앞에서 유령들의 경고를 듣지만 무시하고 들어가서

서리한을 찾는데 성공을 한다.

서리한을 찾는데 성공을 했지만 무라딘이 서리한 밑에있는 비석에 있는 문구를 읽고 이검은 저주를 받았다고 판단을 한다.

하지만 자신의 복수를 위해서 어떠한 희생도 마다하지 않겠다던 아서스는 결국 서리한을 만지고

서리한을 감싸던 얼음이 깨지며 무라딘의 의식을 잃게 만든다.

서리한을 집어든 아서스는 이 길로 말가니스를 족치고 로데론으로 간다...

개씨발놈새끼[편집]

로데론으로 돌아온 아서스를 맞이하는 로데론의 왕이자 지 아버지인 테레너스한테 아서스는 이런 짓을 한다.

EmbedVideo does not recognize the video service "youtubehd".

씨발, 자식 키워봐야 소용없다.

언데드의 왕이 되다[편집]

결국, 불안정한 성질머리를 이겨내지 못하고, 아서스는 모든 원칙과 측근들을 버리고 폭주를 시작한다. 대다수의 폭군으로 정의되는 현실의 전제군주들도 집권 초기에는 빠른 결단이 효율적인 결과를 내지만, 장기적으로 단순한 정책이 이어질 때 생기는 불화를 힘으로 밀어붙이다가 사회를 무너트리는 것을 생각해보자. 현실의 폭군들이 초기에는 총명한 인재로 평가받듯이, 아서스도 그런 독단적인 성격을 고치지 못하고, 무너져가던 3편 시점의 얼라이언스를 파멸시켰다.

결과적으로, 3개의 왕좌(로데론, 실버문, 달라란)를 정복하고 파멸시켰으며, 동부왕국 대부분을 초토화하여 혐오와 공포의 상징으로서 군림한 폭군이다. 각종 매체에서 왜 아서스를 '리치 왕'으로 지칭하는 것이냐, 그것은 아서스의 캐릭터를 완성하는 동시에 그의 아이덴티티와 카리스마를 상징하는 표현이다.

하지만 불타는 군단의 나스레짐들은 아서스를 진정한 언데드의 왕으로 인정하지 않고 여전히 로데론의 왕세자라고 불렀다.

그리고 킬제덴의 명령을 받아 얼음왕관에 도착해 미리 진을 치고 오벨리스크를 장악하여 얼음왕관을 파괴하려 했던 일리다리의 황제인 일리단 스톰레이지를 제대로 족쳐버렸다. 사실 아서스 혼자만으로는 일리단의 침공을 절대 막지 못했을 것이며, 이는 본래 아졸네룹의 왕이었지만 나중에 자신의 부하가 된 아눕아락의 활약으로 아눕아락이 제시한 지름길 통로를 통해 얼음왕관에 빠르게 도착하여 일리단을 막을 수 있었던 것이다.

뒤짐[편집]

그러다가 티리온 폴드링한테 뒤졌다.

성격[편집]

호부견자에 걸맞는 패륜아 새끼의 아이콘. 그런데 의외로 워크래프트 역사상 최고의 인기 캐릭터중 하나이다.

능력[편집]

칼을 한번 휘두를때마다 방귀가 나오며 방귀에 감염당하면 엉덩국이된다.

평가[편집]

히어로즈 오브 더 스톰[편집]

아서스(HEROES)

기타[편집]

명대사[편집]

정의는 이루어지리라.
제이나, 저 존나 미친 마법사 새끼가 무슨 개소리를 지껄이든지 상관없어! 우리한테는 지금 해야 할 일이 더 급해.
닥치시오, 우서! 미래의 왕인 내 명에 따라 이 도시를 정화하시오!
완전히 불태울 겁니다! 임무를 마칠 때까지 아무도 돌아갈 수 없습니다!
부하들이 무엇이길래요! 그 무엇도 내 복수를 막을 순 없습니다. 오랜 친구인 당신조차도요...
왕위를 물려받는 겁네다, 아버지.
서리한이 굶주렸다.
그것은 알 수 없을 겁니다, 이 씨발 새끼야. 난 영원히 살 생각이거든요?
씨발, 이제 우리는 하나다!
  1. 다행히 제이나는 임신을 안 한 상태였다.
  2. 사실 무라딘 밑에서도 무술을 배운 적이 있긴 하지만, 정식적으로 무술을 배운 것은 여기 은빛 성기사단에서 배운 것이 맞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