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븐

이동: 둘러보기, 검색

리그 오브 레전드의 83번째 챔피언 리븐[편집]

리븐, 추방자
Riven,
the Exile

기본 설명[편집]

선택 시 대사: "부러진 건, 다시 붙이면 돼."

입술을 꼭 다물고 자기 키만큼 길고 무거운 장검을 휘두르며 매일같이 수련에 임하는 용맹한 소녀가 있었다. 그녀의 이름은 바로 리븐. 소녀는 그 무거운 검을 능숙하게 다루기 위해 굳은살이 박이고 그것이 다시 닳아 없어질 때까지 자신을 채찍질하며 엄격한 훈련을 거듭했다. 리븐이 최고가 되기 위해 그토록 헌신했던 것은 ‘힘’ 이라는 녹서스의 이상에 대한 굳건한 믿음 때문이었다. 녹서스의 주민이라면 종족, 성별, 사회적 지위와 상관없이 오직 힘을 키워야만 권력을 거머쥘 수 있었다. 그녀가 소녀였던 시절부터 훌륭한 군인으로서의 두각을 나타낸 오늘날에 이르기까지 녹서스의 변하지 않는 진리는 단 하나, 바로 ‘힘’이다. 리븐은 효율적이며 무자비한 전사로 이름을 떨쳤지만, 그녀의 진정한 저력은 힘에 대한 굳은 신념에 있었다. 전투에 임할 때면 그녀는 어떤 의심도 품지 않았고, 윤리적일까 주저하는 법도 없었으며 죽음을 두려워하는 모습이라고는 조금도 찾아볼 수 없었다. 리븐은 이내 동료들 사이에서 젊은 리더로 떠올랐고 녹서스 정신을 상징하는 인물로 부상했다. 녹서스 최고 사령부는 그녀의 비범한 열정에 보답하고자 녹서스 마법으로 벼려지고 강화된 흑석 룬검을 하사했다. 이 룬검은 카이트 실드보다 무겁고 폭도 넓었지만, 그녀의 손에는 맞춘 듯 제격이었다.

리븐은 얼마 후 녹서스 침공군의 정예요원이 되어 아이오니아에 배치되었다. 그러나 이 전쟁은 시작하자마자 대학살로 변질되었다. 녹서스의 군인들은 무시무시한 자운 특제 전쟁기계들을 뒤따라 죽음의 들판을 행군했고, 그들이 지나간 곳은 모두 풀 한 포기 나지 않는 폐허로 변해버렸다. 리븐은 상관의 명을 받들어 이미 처참하게 부서지고 망가진 적의 잔당들을 말살했다. 침공이 계속될수록 녹서스 군의 목표는 아이오니아를 교화하는 데 있는 것이 아니라 그저 이들을 멸망시키려는 것임이 분명해졌다. 그녀가 생각하던 영광스러운 싸움이란 결코 이런 모습이 아니었다. 병사의 명예란 이런 것이 아니었다. 격렬한 교전이 끊임없이 이어지던 어느 날, 리븐이 지휘하던 부대가 삽시간에 아이오니아 군에게 포위당하고 만다. 그녀는 급히 지원군을 요청했으나 돌아온 것은 하늘을 가득 메운 신지드의 생화학 폭격이었다. 리븐은 자신을 둘러싼 아이오니아 군대는 물론 녹서스의 부대까지 형언할 수 없이 섬뜩하고 처참한 형체로 녹아내리는 것을 지켜보아야만 했다. 그녀는 가까스로 화학 무기의 포화에서 벗어날 수 있었지만, 그날의 기억까지는 지울 수 없었다.

녹서스는 자취를 감춘 리븐을 최종적으로 전사자 처리했고 덕분에 그녀는 새 인생을 시작할 수 있었다. 리븐은 과거를 완벽히 끊어내기 위해 하사받은 룬 검을 파괴했고, 스스로를 추방자라 칭하며 방랑생활을 시작했다. 그녀는 다시 태어날 것이다. 속죄를 구하기 위해, 그리고 자신이 믿어온 순수한 녹서스의 이상을 실현하기 위해.

"전쟁과 살인 사이 어딘가에 우리 안의 악마는 숨어 있네." - 신지드

챔피언 능력치[편집]

구분 기본 능력치 레벨당 획득 능력치 최종 능력치
데미지 54 +3 105
공격속도 0.625 +3.5% 0.997
체력 500 +86 1962
마나 - - -
이동속도 345 - 345
물리방어 18.2 +3.2 72.6
마법방어 30 - 30
체력재생 0.6 +0.1 2.3
마나재생 - - -
사정거리 125 - 125

인게임 음성[편집]


설명[편집]

리븐은 리그 오브 레전드의 무자원 근접 AD챔피언이다. 스킬구성이 적에게 순간적으로 접근해서 폭딜을 넣는것에 특화되어있어, 라인전 강캐로 분류된다. 너무 강력하다는 이유로 엄청난 너프를 받았는데, 체젠수치와 궁쿨이 너프를 당했다. 주로 탑에 서지만, 한정적으로 미드에 세우거나 정글러로 활용하기도 한다. Q평캔과 무빙캔 활용 등을 보면 리븐은 컨빨을 너무 심하게 타는 챔프라는 점을 알 수 있다. 그럼에도 리븐이 계속해서 쓰이는 이유는, 탑에 서는 챔프 중 가장 높은 캐리력을 가졌다는 점이다. 그래서 대리기사들은 탑에 가게되는경우 리븐을 픽한다. 롤드컵에서 페이커가 제드의 카운터픽으로 리븐을 픽해 좋은 모습을 보였는데, 그 직후 미드리븐충이 궐기하여 랭겜이 혼란에 빠졌다는 얘기가 있다.

평가[편집]

리븐충들의 기본스킨, 전투토끼 리븐

리븐은 스킬구성상 딜링과 탱킹 둘 다 어느정도 충족할 수 있으며, 최상급 CC기인 스턴과 에어본을 보유하고있어 다른 근접AD챔프와 1:1 능력도 강한 편이다. 이런 장점들을 바탕으로 라인전 스노우볼링을 굴리고, 한타에서는 뛰어난 접근능력으로 적 원딜을 빠르게 물어 죽일 수 있다. 리븐은 컨트롤이 정말 중요시되는 챔프인데, 손만 받쳐준다면 수많은 변수를 만들어낼 수 있고 그에따른 캐리력도 뛰어나다. 탈론이나 제드같은 다른 AD 캐스터와 1:1라인전을 붙었을 때의 상성이 좋다는 장점도 있다.
리븐의 단점은 너프로 인해 체젠이 너무 구려졌다는 것이다. 초당 0.6은 물몸 원딜의 대명사인 트위치의 절반수준이다. 결국 리븐은 도트뎀에 매우 취약한데 티모를 만나면 CS를 허락받고 먹어야 하며, 스웨인이나 말자하를 만나면 그냥 변사체가 된다. 사람들은 리븐을 가리켜 전형적인 탑신병자형 챔프라고들 하는데, 라인전에서 조금만 밀려도 밑도끝도없이 털려나가고 딜도 탱도 안 되는 개쓰레기로 전락해버린다. E 쉴드는 AD계수라 공템이 어느정도는 나와야 단단해지기 때문이다.